뉴스 > 사회·문화
지리산서 천종산삼 5대 가족 발견
수령 100년 이상…감정가 1억 2000만원
 
함양신문 기사입력  2021/09/23 [17:33] ⓒ 함양신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5대 가족 천종산삼이 지리산에서 또 발견됐다.

 

한국전통심마니협회는 함양군에 사는 약초꾼 황모(67)씨가 지난 15일 휴천면 지리산 자락을 산행하던 중 5대를 이은 가족 천종산삼 9뿌리를 발견해 감정을 의뢰했다고 22일 밝혔다.

 

감정 의뢰된 산삼은 뿌리 무게만 2냥 2푼(83g)으로 수령은 100년 이상으로 추정됐다. 자삼(아기 삼)도 수령이 35년 이상으로 추정돼 9뿌리 감정가는 무려 1억 2000만 원으로 책정됐다.

 

이 산삼은 짙은 황색에 소나무의 나이테와 같은 뇌두가 어미 산삼인 모삼과 2, 3대 산삼을 제외하고는 매우 뚜렷하게 형성돼 있다.

 

2021년 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가 개최되고 있는 가운데 지리산과 덕유산을 끼고 있는 함양에서는 지난 5월 뿌리 길이가 63㎝에 이르는 초대형 천종삼삼이 발견된 데 이어 6월에도 4대 가족 천종산삼 8뿌리가 발견되는 등 올해만 모두 네 차례 가족 천종산삼이 발견되면서 명실상부 산삼의 고장이라는 게 입증됐다.

 

한국전통심마니협회 관계자는 “천종삼은 자연 상태에서 자생하는 삼으로 유독 함양군 지리산과 덕유산에서 자주 발견되고 있다. 작년 홍수와 폭설, 올봄과 올여름의 잦은 비로 인해, 자체 치료를 위해 싹을 틔우지 못하고 잠을 자던 수많은 산삼이 원활한 수분 공급으로 활력을 받아 그 모습을 드러낸 것”이라고 설명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함양신문
 
 
지리산서 천종산삼 5대 가족 발견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고운주유소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지리산천왕축제, 강력한 희망메시지를 전하다 / 함양신문
안의중 23회 졸업생 박종경 동문, 모교에 발전기금 1,000만 원 전달 / 함양신문
함양군, 거리두기 3단계 10월 31일까지 / 함양신문
함양군, 혁신마인드·적극행정 조직문화 조성 실천 결의대회 개최 / 함양신문
함양군, 국가안전대진단 중간보고회 개최 / 함양신문
2021. 10. 15.(금) 함양군 일일동향 / 함양신문
[황미선 기자스케치] 별을 노래하는 사람 / 함양신문
함양대봉산휴양밸리, 6개월간 최고 실적 달성 / 함양신문
서춘수 군수, 한파 대비 농작물·취약계층 점검 당부 / 함양신문
[함중13회 김정규] 급할수록 돌아가자 / 함양신문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