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문화
함양군, 상림 숲 병해충 긴급 방제 실시
봄철 고온현상으로 미국선녀벌레 등 피해 우려 커져, 5월 중 15일 간격 2회 야간 방제
 
함양신문 기사입력  2021/04/30 [14:52] ⓒ 함양신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함양군 문화시설사업소는 쾌적하고 아름다운 상림 숲을 조성하고 돌발해충인 미국선녀벌레, 진드기 등의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긴급방제를 실시하기로 결정했다.

 

이번 긴급방제는 봄철 이상고온으로 돌발해충의 부화시기가 빨라지면서 상림의 일부 나무에 선녀벌레로 인한 피해가 증가하고 있기 때문이다.

 

현재는 미국선녀벌레의 약충이 관찰되는 시기로 피해는 5월부터 시작해 10월까지 나타나며 잎을 갉아먹고 수액을 빨아 먹어 생육을 불량하게 한다. 또 끈적거리는 왁스분비물질과 감로(단맛을 내는 분비물)를 배설하여 그을음병을 유발하고 외관상 혐오감을 초래한다.

 

이번 긴급방제는 집중발생지역을 위주로 산책로 길을 따라 5월 6일 첫 방제 이후 15일 간격으로 2차 방제를 실시하며, 인적이 드문 야간에 실시하여 상림을 찾는 군민 및 관광객들의 피해를 최소화해 나갈 계획이다.

 

아울러 미국선녀벌레는 워낙 이동성이 좋은 데다 피해를 입힌 뒤 ‘치고 빠지는’ 식으로 움직이기 때문에 방제 후에는 끈끈이를 병행하여 방제 효과도 높여 나가기로 했다.

 

문화시설사업소 관계자는 “나무병원 관계자에 의하면 건강한 나무는 선녀벌레로 인해 고사하지 않는다고 하나 천년의 숲 보존과 선녀벌레로 인한 피해를 줄이기 위해서 약충 초기 적기방제가 불가피한만큼 주민들의 이해와 협조를 부탁드린다.” 라고 말했다.

 

  © 함양신문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함양신문
 
 
함양군, 상림 숲 병해충 긴급 방제 실시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그린테크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지리산천왕축제, 강력한 희망메시지를 전하다 / 함양신문
[함양신문 창간 29주년 축사] 김판근 재창원 함양군 향우회 회장 / 함양신문
[사설] 팔령, 인산가 죽염특화농공단지 건설, 이를 반대하는 주민들과 진통 / 함양신문
함양 견불사 제24회 6.25 나라사랑 호국음악회 / 함양신문
함양군, 물에 대한 고마움을 생활 속 물절약 실천으로 / 함양신문
수동초, 흙내음 솔솔~~ 어린이 화훼체험교육 시작 / 함양신문
[함양신문 창간 29주년 축사] 양영인 재부함양군향우회 회장 / 함양신문
서춘수 군수·전유성 방송인 합작, 온라인 콘서트, ‘지리산을 지휘하다’SNS를 뜨겁게 달구다 / 함양신문
함양군, 외국인 근로자 선제검사 확산 방지 선제적 대응 / 함양신문
함양국유림관리소, 호국보훈의 달 맞아 충혼탑 참배 나서 / 함양신문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