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문화
경남도, 도민 안전을 위한 폭염 예방활동 총력
- 현장 근로자 위해 폭염 시 공사 중지와 예방안전수칙 준수 권고, 사회취약계층 위한 건강관리 서비스 제공, 폭염 저감시설 확충
 
함양신문 기사입력  2021/08/02 [10:12] ⓒ 함양신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상남도는 무더위가 지속됨에 따라 근로자, 노인 안전을 위한 폭염 예방활동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

 

지난달 27일 하병필 경남도지사 권한대행은 건설현장 근로자와 코로나19 선별진료소의 폭염대비상황을 점검하고 폭염 시간대 작업시간 단축 및 조정, 그늘과 휴식 등으로 인명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철저한 현장 관리를 주문한 바 있다,

 

이에 경남도는 도정의 최우선 가치인 도민안전의 실천을 위해 야외 작업장에 물·휴식·그늘과 작업시간 조정에 대한 홍보와 특별 현장점검으로 폭염으로 인한 인명피해 예방을 위하여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공공공사는 폭염이 심한 낮 시간대 작업을 중지 또는 연기하고, 민간공사는 폭염 취약시간대 공사 중지를 권고하고 근로자 열사병 예방안전수칙 등 준수 여부를 점검하면서 사업주들에게 이를 당부하고 있다.

 

또한, 홀로어르신 등 사회약자 및 취약계층에게는 ▲문자서비스 제공 ▲냉방 및 폭염대비 꾸러미(부채, 쿨스카프, 양산 등) 제공 ▲방문간호사, 마을 이․통장 등 재난도우미를 적극 활용하여 안전확인 전화, 건강점검 등 건강관리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대부분의 실내 무더위쉼터를 개방하고 코로나19 예방접종자에 한해 출입을 허용하는 등 코로나19 확산과 폭염피해예방에 최선을 다하고 있으며, 그늘막 등 폭염 저감시설도 지속적으로 확충하고 있다.

 

특히 민간봉사단체 및 협력체계를 활용해 전화 및 안전을 확인하는 등 사회안전망을 구축하여 사각지대 최소화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 중이며, 폭염특보 발효 시 도민행동요령을 전광판 및 안내문자, TV, 라디오, 신문 등을 통해 알리며 홍보에도 주력하고 있다.

 

한편, 경남도는 올해 5월 폭염종합대책을 마련하고 근로자·취약계층·농축수산·에너지·구급 등 폭염 대응 전담팀을 마련하여 운영하고 있으며, 폭염 위기경보가 ‘심각’ 단계로 격상될 경우 재난안전대책본부를 가동할 예정이다.

 

경남도 관계자는 “폭염특보 발효 시 야외작업을 자제, 그늘에서 휴식을 취하는 등 각자의 일터에서 건강과 안전에 유의해 줄 것”을 당부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함양신문
 
 
경남도, 도민 안전을 위한 폭염 예방활동 총력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고운주유소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지리산천왕축제, 강력한 희망메시지를 전하다 / 함양신문
안의초등학교 88회 졸업생 삼익우회 모교에 발전기금 100만원 쾌척 / 함양신문
지리산서 천종산삼 5대 가족 발견 / 함양신문
국태민안, 세계평화 기원, “2021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성공기원 “제6회 지리산마고예술제”열려 / 함양신문
제2차 국가도로망종합계획(2021-2030) 확정…남북6축 신설 성과 / 함양신문
면역력부터 건강·활력까지 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에서 다 챙기세요! / 함양신문
‘사랑해’, 상림공원 고운별빛길 포토존에서 사진을 찍고 있는 어린 남매 / 함양신문
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에서 에너지 높이고 활력 충전하고 가이소! / 함양신문
2021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 개막 이후 순항 중 / 함양신문
‘잘 부탁해~ 말아’, 승마를 체험하기 전 말에게 당근을 주고 있는 어린이 / 함양신문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