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환경·건강
함양군, 재활용품·아이스팩 배출방법 변경
재활용품 수거함 64개·아이스팩 수거함 42개 철거, 12월 31일까지 시범운영
 
함양신문 기사입력  2022/11/18 [15:15] ⓒ 함양신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함양군이 읍 시가지에 설치된 재활용품·아이스팩 수거함을 철거하고 배출 방법을 투명봉투에 담거나 끈으로 묶어 배출지에 배출하는 기존 방식으로 변경한다.

 

이는 수거함의 당초 목적과는 달리 쓰레기 무단투기로 오히려 환경오염의 원인이 되고 있기 때문이다.

 

군에 따르면 오는 17일부터 읍 시가지내에 설치된 재활용품 수거함 64개와 아이스팩 수거함 42개를 철거하고, 오는 12월 31일까지 재활용품 배출방법을 변경키로 했다.

 

이번 재활용품 및 아이스팩 수거함 철거는 수거함 내에 쓰레기 무단 배출로 환경오염을 초래할 뿐만 아니라 불법 투기 만연으로 도시미관을 저해하고 있기 때문이다.

 

또한 수거함 바깥에 배출한 재활용품과 일반쓰레기의 혼재되면서 분리수거의 어려움은 물론 수거 후 폐기물처리장에서 재분류를 함에 따라 재활용율 저하 및 예산낭비를 초래해 왔다.

 

이에 17일부터 수거함이 철거됨에 따라 앞으로는 품목별 배출요령에 맞게 투명봉투에 담거나 끈으로 묶어 생활폐기물 배출지에 배출해야 한다.

 

재활용품 수거일은 매주 화·금요일이며, 배출가능시간은 수거일 하루 전인 월·목요일 오후 6시부터 오전 6시까지이다.

 

특히 아이스팩은 미세플라스틱으로 하수구에 배출하면 안되며, 별도로 투명봉투에 담거나 끈으로 묶어 배출하면 된다.

 

재활용 가능 폐기물은 △종이류 △금속캔류 △유리병류 △고철류 △합성수지류 △봉지비닐류 △영농폐기물류 △기타(폐형광등·폐건전지) 등이다.

 

군 관계자는 “이번 수거함 철거 이후 군민 여러분들의 혼돈을 최소화하기 위해 오는 12월 말까지 시범운영기간을 운영하며 적극적인 홍보활동을 펼칠 것”이라며 “깨끗한 도심환경 조성은 물론 보다 효율적인 분리수거를 위해 군민 여러분의 적극적인 참여 부탁드린다”라고 밝혔다.

  © 함양신문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함양신문
 
 
함양군, 재활용품·아이스팩 배출방법 변경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고운주유소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지리산천왕축제, 강력한 희망메시지를 전하다 / 함양신문
[정상목 기자가 만난 사람] 회고록 “기적의 세월, 도전의 역사”출간한 (前)재창원 함양군향우회 회장 강선식 / 함양신문
[D-17] ‘민선 2기, 제47대 함양군체육회장’ 누가 출마하나? / 함양신문
경남도, 민선8기 제2회 시장·군수정책회의 개최 / 함양신문
함양농협‘2022년 지도사업 선도농협 대상’수상 / 함양신문
제15회 함양군이장단 '화합 한마당' 열려 / 함양신문
함양군 서상면사무소, 노인사회활동 참여자 안전교육 실시 / 함양신문
명품 함양곶감 ‘최고’ / 함양신문
함양군, 내년 2월말까지 동절기 건설공사 시공 중지 / 함양신문
함양 백전면 출신 이춘덕 도의원, '경남 법학전문대학원 설립 대정부 건의안' 대표발의 / 함양신문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