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문화
함양군, 오도재 국민의 숲 명품 단풍 숲 조성 행사
2일 제76회 식목일 맞이 200여명 참여, 62ha 4만여본 식재 전국 최대의 단풍군락지 조성
 
함양신문 기사입력  2021/04/02 [14:34] ⓒ 함양신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함양군(군수 서춘수)은 제76회 식목일을 맞이하여 2일 오전 관내 유관 기관·단체 등이 참여한 가운데 오도재 ‘국민의 숲’을 활용한 명품 단풍 숲 조성 행사를 개최하였다.

 

이번 단풍숲 조성 행사에는 서춘수 군수, 황태진 군의장과 군의원, 조준규 서부지방산림청장, 정재수 함양국유림관리소장, 김종순 엑스포조직위원회사무처장, 노기창 농협중앙회 함양군지부장, 박종호 함양산청축협 조합장, 강선욱 함양농협 조합장, 박성서 함양군산림조합장 등 관내 유관기관 단체 등 200여명이 참여했다.

 

코로나19 방역 수칙을 준수하며 진행된 이날 행사는 제76회 식목일을 기념하고, 2021 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의 성공적 개최를 기원하는 기념식수와 단풍나무 심기 행사 등으로 진행되었다.

 

함양군이 역점 추진 중인 오도재 단풍경관 특화숲 조성 사업은 그동안 함양국유림관리소와 2차례의 ‘국민의 숲’ 조성 협약을 체결하여 현재까지 57ha에 2만 9,000여 본의 단풍경관 특화숲을 조성하고 있다.

 

또 단풍나무 숲길과 연계한 공원조성, 자연친화적인 계류보전 사업, 오도재 단풍사랑 행사를 개최하여 중앙부처와 지자체간 상생·협력의 롤 모델을 제시한 대표적인 사업이다.

 

지난 2019년부터 조성하고 있는 오도재 단풍경관 특화숲은 지역 산림자원을 활용한 특색있는 단풍나무 숲을 조성하여 지리산권 관광 인프라를 확충하고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하여 함양의 대표적인 산악관광 명소를 만들어 함양의 관광 인프라를 더욱 확충한다는 계획이다.

 

서춘수 함양군수는 “지난 2019년부터 심은 단풍나무들이 어느새 자라나 올해 많은 관광객들이 아름다운 지리산과 오도재 단풍 숲을 즐길 수 있을 것”이라며 “머지않아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최고의 단풍나무 숲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 함양신문

 

  © 함양신문

 

  © 함양신문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함양신문
 
 
함양군, 오도재 국민의 숲 명품 단풍 숲 조성 행사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그린테크
가장 많이 읽은 기사
4.7재보궐선거 함양군도의원선거, 무소속 김재웅 후보 당선 / 함양신문
지리산천왕축제, 강력한 희망메시지를 전하다 / 함양신문
[사설] 감사원 감사, 함양군 먹이사슬 종기 도려 낼 것인가 / 함양신문
함양대봉산휴양밸리, 4월 21일 전면 오픈 / 함양신문
경남지체장애인협회 함양군지회 ‘고맙습니다. 필수노동자 여러분!’ 캠페인 펼쳐 / 함양신문
차석호 부군수 주재 추진사항 보고회 개최, 부서별 핵심사업 25건 추진현황·향후계획 논의 / 함양신문
함양군 도의원선거 무소속 김재웅 당선, ‘국민의힘’또 함양만 참패,‘무소속’선거 3연패 신화‘사상초유’ / 함양신문
재진주함양군향우회, 함양산삼엑스포 성공개최 기원 입장권 1,150매 구매 / 함양신문
함양군, 지방도1084호선(이은~난평) 노선변경 주민공청회 개최 / 함양신문
함양군보건소 정신건강 사회복귀지원사업 업무협약 / 함양신문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