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문화
함양군, 코로나19 확진자 동선 공개절차에 대한 군민 이해 당부
지역사회 혼란·2차피해 유발 방지 중대본·역학조사관·경남도 지침 따라 공개
 
함양신문 기사입력  2020/09/15 [13:51] ⓒ 함양신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함양군이 코로나19 확진자 및 동선 등과 관련한 정보 공개에 대해 방역당국의 조사와 지침에 따른 것이라며 군민들의 이해를 구했다.

 

군에 따르면 확진자 및 동선 등에 대한 정보 공개는 불필요한 사회적 혼선을 해소하기 위해 역학적 이유, 법령상의 제한, 확진자의 사생활 보호 등의 다각적 측면을 고려한 중앙방역대책본부의 권고와 역학조사관, 경남도의 지침에 따라 공개하고 있다.

 

앞서 서춘수 군수도 14일 오후 3시 기자회견를 열고 “확진자 발생에 대해 군민들에게 최대한 빠르고 정확하게 동선을 공개하고 싶지만 중앙대책본부의 확진자 이동경로 등 정보공개 안내(3판) 지침, 역학조사관과 방역당국(경남도)의 조사와 지침에 따라야 하기 때문에 공개가 늦는 것에 이해해 달라”고 당부했다.

 

서 군수는 “확진자의 이동경로 등 정보공개는 중대본 지침에 따라 추진하며 접촉 대상자에게 확실하게 확인한 후에 발표해야만 선의의 피해자가 발생하지 않는 것”이라며 “부정확한 정보와 불필요한 개인정보까지 공개될 경우 지역사회 혼란 초래는 물론 2차적인 피해까지 유발할 수 있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앞으로 추가로 발생되는 사항에 대하여는 최대한 신속히 알려드려 주민들이 불안하지 않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라며 “확진자의 동선·접촉자 조사가 면밀히 이뤄지고 있는 만큼 개인위생 수칙을 잘 지키며 방역에 힘을 보태주시길 당부드린다”고 덧붙였다.

 

한편, 함양군에는 지난 11일 함양 2번 확진자 발생 이후 지역 내 확진자는 6명으로 15일에는 확진자가 발생하지 않았다. 군과 방역당국은 확진자 동선 관련 업소 등에 대한 철저한 방역조치와 함께 동선에 대한 면밀한 분석을 진행하여 지역 내 추가 확산 방지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 함양신문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함양신문
 
  • 도배방지 이미지

함양군, 코로나19 확진자 동선 공개절차에 대한 군민 이해 당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일류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지리산천왕축제, 강력한 희망메시지를 전하다 / 함양신문
정윤자 화가의 작품세계 “그림 속에 잔잔한 감동이 흐른다” / 함양신문
[사설] 함양군의 여론은 함양군민이 만들어야... / 함양신문
서춘수 군수, 30년 숙원사업 '함양군부대 이전' 본격 행보 나서 / 함양신문
제5회 지리산마고예술제 개최 / 함양신문
함양군, 하반기 수시인사 실시 / 함양신문
분단 75년 한반도 평화 기원 통일을 노래하다 / 함양신문
함양군, 2020 하반기 체납액 징수 / 함양신문
함양군, 공익형직불제 등록 및 등록거부 이의신청 받는다. / 함양신문
함양군 도시재생 활성화를 위한 도시재생대학 운영 / 함양신문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