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문화
함양군체육회 첫 민간 체육회장에 '송경열 전 상임부회장' 당선
1월 10일 선거인 56명 중 55명 투표 22표 획득, 16일부터 3년 임기 시작
 
함양신문 기사입력  2020/01/10 [16:19] ⓒ 함양신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함양군 첫 민선 체육회장 선거에서 송경열(68) 전 함양군체육회 상임부회장이 회장으로 당선됐다.

 

함양군체육회는 지난 1월 10일 오전 11시부터 오후 4시까지 고운체육관에서 열린 체육회장 선거에서 선거인 56명 중 55명이 투표에 참여하여 최종적으로 송경열 당선자가 22표(40%)를 얻어 체육회장 당선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함께 경쟁했던 임갑출 후보는 17(30.90%), 김용태 후보는 16(29.09%)를 획득했다.

 

송경열 당선자는 “먼저 아쉽게 낙선한 두분에게 심심한 위로의 말씀을 드리고, 저를 선택해 주신 선거인단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특히 ‘군민 화합과 건전한 선거문화’를 위하여 처음부터 끝까지 선거중립을 지켜주신‘서춘수 군수님’에게도 감사드린다”. 라고 말했다.

 

그리고 “민간 첫 체육회장으로서 함양군 체육발전을 위해 제가 가진 모든 열정과 에너지를 쏟아내겠다”라며 “저를 믿고 뽑아주신 여러분들과 함양군 체육인들을 위해 약속한 공약사항에 대해 책임지는 회장이 되겠다”고 다짐했다.

 

이어 “지역 체육 인재발굴 및 육성, 각종 스포츠대회와 지자체간 체육 교류 확대 등 화합과 소통을 통해 지역경제에 도움이 되는 체육회가 될 수 있도록 모든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덧붙였다.

 

당선된 송경열 회장은 전 세양금속공업(주) 대표이사와 전 한나라당 함양·거창 사무국장, 전 평화통일자문회의 함양군협의회장, 전 서부경남 발전협의회 함양군지회장, 전 함양스포츠클럽회장, 전 함양군체육회 상임부회장, 현 한국정책개발원 선임연구원 등 지역사회 발전과 스포츠 발전을 위해 다양한 분야에서 노력했다.

 

송경열 함양군체육회장은 오는 1월 16일부터 2023년 1월 15일까지 3년의 임기를 시작할 예정이다.

 

 

한편, 이번 함양군체육회장 선거는 정치와 체육의 분리, 체육의 독립성과 자율성 확보를 위해 단체장을 포함한 선출직 의원은 체육 단체장을 맡을 수 없다는 국민체육진흥법 개정 이후 처음 치러졌다.

  © 함양신문

  © 함양신문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함양신문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일류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지리산천왕축제, 강력한 희망메시지를 전하다 / 함양신문
재창원함양군향우회 골프서클 함양향우골프회, “제1회 2020년 정기총회 겸 회장 원정배 대회 성황” / 함양신문
함양군 2020년 하반기 인사 단행 / 함양신문
함양군, 인사발령에 따른 5개 읍면장 취임식 개최 / 함양신문
[데스크 칼럼] 군의장 3선,‘초유의 상황’을 맞이한 함양군의회 / 함양신문
함양군 최문실 마천면장 취임 후 첫 기관단체 방문 / 함양신문
함양군볼링장 호황, 군민 건강증진과 세입증대 기여 / 함양신문
[사설] 민선 7기, ‘서춘수 군정’ 2주년의 의미 / 함양신문
[창간28주년 축사] 김병윤 재진주함양향우회장 / 함양신문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