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이슈
함양군, 축구의 도시 스페인 ‘발렌시아 시’와 교류 추진 함양 유소년 축구 희소식
 
함양신문 기사입력  2019/10/07 [09:41] ⓒ 함양신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함양군은 내년 산삼엑스포 성공적 개최를 위해 우크라이나, 베트남, 인도네시아, 터키, 우즈베키스탄 등 지속적으로 국제교류에 공을 들여왔다.

 

이번에는 스페인에서 3번째로 큰 도시 ‘발렌시아’이다

 

함양군 대표단은 지난 30일에는 스페인 ‘발렌시아’시와 교류를 위해 스페인 대사관을 찾아 ‘카룰로스’ 참사관을 만나 양시군간 교류에 협력을 부탁했고 긍정적인 반응을 이끌어 냈다.

 

이날 함양군 측에서는 송경열 함양군체육회 상임부회장, 전병선 함양군행정국장 등이 참석을 했다

 

스페인에서 세번째로 큰 도시(인구 80만명)인 발렌시아는 스페인 최고 축구명문 도시이며, 스페인 사람들에게는 휴가를 즐기기에 최적의 장소로 각광받고 있는 지역이다.

 

매년 수십만명의 관광객들이 이곳을 찾고 있으며 발렌시아는 무역과 생산의 중심지이다.

 

특히 세라믹 공업으로 잘 알려져 있으며 매년 다양한 페어와 컨벤션이 열린다.

 

양 시군이 본격 교류가 시작되면 세계적인 관광도시의 노하우 전수와 함께 함양군 유소년축구의 밝은 미래가 기대된다.

  © 함양신문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함양신문
 
  • 도배방지 이미지

함양군, 축구의 도시 스페인 ‘발렌시아 시’와 교류 추진 함양 유소년 축구 희소식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일류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지리산천왕축제, 강력한 희망메시지를 전하다 / 함양신문
[정상목 기자가 만난 사람] 함양의 된장 명인 김원규 전통장(된장•간장•고추장•청국장) / 함양신문
함양군 농식품 미국LA 수출 선적 / 함양신문
안의중 익명의 동문 모교에 발전기금 이천만원 전달 / 함양신문
[사설] 역사의식, 문화의식 없는 선거직 사람들과 ‘함양의 미래’ / 함양신문
함양군, 여름꽃 모종 이식 한창 / 함양신문
함양군 사회봉사단체협의회 정기총회 및 이·취임식 개최 / 함양신문
안의중 36회 졸업생 정옥빈 동문 모교에 발전기금 100만원 전달 / 함양신문
[전희식 출향 작가 전희식의 마음 챙기기] 한글 교실 / 함양신문
지리산권관광개발조합, “함양산삼엑스포 함께 만들어요” / 함양신문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