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문화
‘제58회 천령문화제’개막 팡파르 울려
천령문화제 명칭 복원 후 첫 문화축제, 하늘도 축하 하듯 태풍 ‘미탁’도 협조 윤도현 밴드, 김혜연 축하공연 열려
 
함양신문 기사입력  2019/10/07 [09:35] ⓒ 함양신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함양군은 제18호 태풍 ‘미탁’이 북상함에 따라 지난 10월 2일 열릴 예정이었던 ‘제58회 천령문화제’ 일정을 일부 취소하고, 지난 10월 4일 개최했다.

 

군은 지난 1일 축제위원장, 임원 등 30여명이 참석 긴급 대책회의를 열고 군민과 관광객 안전을 위해 부득이 축제 일정 일부 취소가 불가피하다고 판단했다.

 

천령문화제 개최를 하늘까지 축하를 하듯 태풍 ‘미탁’도 함양군을 비켜 갔다.

 

이에 따라 지난 2일 오후 개막식을 비롯해 3일까지 진행돼 있던 프로그램이 전면 취소됐다. 지난 4일부터 축제가 정상적으로 열려 개막식에 취소된 윤도현 밴드, 김혜연 공연은 지난 4일 저녁에 실시했다.

 

정순행 축제위원장은 “태풍으로 인해 축제 일정을 불가피하게 일부 취소하게 됐지만, 4일부터는 알찬 프로그램들로 관광객들에게 가을의 추억을 선물하겠다”며“축제 기간 중 태풍이 한반도를 관통할 것으로 예보돼 관광객과 군민의 안전사고가 우려되는 만큼 태풍피해 예방과 안전을 위해 부득이 일부 일정을 취소하기로 긴급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올해로 58회째를 맞는 천령문화제는 10월 6일까지 ‘천령의 꿈, 상림의 향기’라는 주제로 함양 상림공원 일대에서 다채롭게 열렸다.

  © 함양신문

  © 함양신문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함양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제58회 천령문화제’개막 팡파르 울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스포츠클럽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지리산천왕축제, 강력한 희망메시지를 전하다 / 함양신문
손상길씨, 지리산 천왕봉 500회 등반 / 함양신문
함양군산림조합, 불의의 사고 당한 함양군 직원 위해 성금 전달 / 함양신문
신축미니 투룸 임대 / 함양신문
백두대간 백전 오미자 축제 초읽기... / 함양신문
[사설] 함양군 청렴도 꼬삐 더 죄야 / 함양신문
2016년도 교무행정지원인력 직무연수 실시 / 함양신문
함양군 서하면 주민자치프로그램 개강 / 함양신문
복돼지에 가득 담은 이웃 사랑의 마음 / 함양신문
대한노인회 함양군지회 새해 첫 간담회 복지논의 / 함양신문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