칼럼·기고 >
'김승은 날짐승과 길짐승을 통틀어 이르는 말'
 
함양신문 기사입력  2019/04/15 [11:30] ⓒ 함양신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 함양신문

 부산 형제복지원 사건 피해자들 “30년 전 수사 제대로 했다면 짐승의 삶 살지 않았을 것

짐승날짐승과 길짐승을 통틀어 이르는 말이라는 것 쯤이야 모르는 사람이 없을 것이다.

그러나 짐승이 한자어 衆生(중생)에서 유래하였다면 다소 의아해 할 것 같아서 소개한다.

짐승은 본래 불교에서 사람을 포함한 모든 살아 있는 것들을 뜻하는 衆生(무리 중/날 생)이라는 말에서 나온 것인데, ‘즘쇵(쇵에서 ‘·(아래 아)’ 짐승으로 변하면서 사람을 제외한 동물만을 가리키는 말로 의미가 축소되어 우리말로 귀화되었다.

그리고 다른 의미는 끊임없이 죄를 지으며 해탈하지 못하고 있는 사람들을 가리키는 뜻으로 원래대로 衆生으로 사용되고 있다.

사족을 달면 짐승을 뜻하는 한자는 가 있는데, (날짐승 금)(이제 금 쫙 펼친 날개를 나타냄)(흉할 흉 새의 머리), (짐승발자국 유 짐승의 발)으로 이루어진 한자로 처음에는 짐승 전부를 뜻했으나 구별하여 특히 새를 뜻한다.

(짐승 수)(짐승 축 짐승을 잡는 도구 즉 사냥)(개 견 네 발 달린 동물)로 이루어진 한자로 사냥에서 잡힌 길짐승이라는 뜻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함양신문
 
  • 도배방지 이미지

김승은 날짐승과 길짐승을 통틀어 이르는 말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일류
가장 많이 읽은 기사
[박선호] 백성의 전쟁 황석산성 대첩 『황석산성대첩』 유교아카데미 강좌 / 함양신문
지리산천왕축제, 강력한 희망메시지를 전하다 / 함양신문
[사설] 위기 때일수록 ‘군민단합’이 중요, 확진자 공식발표 ‘절차 무시’ 언론 먼저 발표는‘혼란 가중’ / 함양신문
‘청천벽력’ 코로나 기습, 전 함양군민들이 막아냈다. 총7명 확진 후, 14일 이후 6일간 추가감염자 없어 / 함양신문
'김승은 날짐승과 길짐승을 통틀어 이르는 말' / 함양신문
함양군, 코로나19 확진자 동선 공개절차, 중대본·역학조사관·경남도 지침 따라 공개 / 함양신문
“사랑하는 딸 아들아 올 추석에는 오지말고 건강이나 단디 챙겨라” / 함양신문
함양군 지역경제 활성화 마중물 “전 군민 재난기본소득” 지급 / 함양신문
함양군, 지리산함양시장 주차환경개선 정부 공모사업 최종 선정 / 함양신문
김창한 함양군체육회 사무국장 모교에 장학금 100만원 기부 / 함양신문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