칼럼·기고 >
[서미진] 서해수호 55명의 호국영웅 기억하자...
 
함양신문 기사입력  2021/03/29 [17:32] ⓒ 함양신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경남서부보훈지청 보훈과 취업팀장 서미진  © 함양신문

이 달에는 3.1절과 3.8민주의거 기념일, 3.15의거 기념일, 천안함 폭침(3월 26일)그리고 서해수호의 날(3월 26일) 있다. 서해수호의 날을 맞아 서해수호 55명의 호국영웅들의 희생을 잊지 않고 다시 한 번 되새기고자 한다.

 

오는 3월 26일은 제6회 서해수호의 날이다.

 

‘서해 수호의 날’은 제2연평해전(2002년 6월 29일, 6명 전사)과 천안함 폭침(2010년 3월 26일, 46명 전사 및 1명 순직), 연평도 폭격(2010년 11월 23일, 2명 전사) 등 북한의 도발로 희생된 서해수호 55용사를 기리고 온 국민의 안보의식을 되새기며 국토수호 결의를 다지기 위해 3월 넷째 금요일을‘서해 수호의 날’로 지정한 정부기념일이다.

 

2010년3월.. 갑작스런 천안함 뉴스를 보며 너무 놀랍고 끔찍한 소식에 심장을 부여잡고 분노를 했던 것이 엊그제같은데 벌써 한 해 두 해가 쌓여 10여년의 시간이 흘러도, 부재의 슬픔은 유족들에게 예기치 않게 밀려오고 기억이 아니라 몸속에 현존하는 고통이다.

 

천안함 피격과 같이 국가를 희생하신 분들의 유가족이 가장 상처를 받는 일은 국민들의 기억 속에서 그분들의 희생이 잊히는 일이라고 한다. 조국을 수호하기 위해 망설임 없이 몸을 내던진 분들이 없었다면 지금의 평화는 위태로웠을지도 모르는 일이지만 흐르는 시간에 점점 그 의미가 잊혀 가는 느낌을 지울 수가 없다. 그리고 천안함 피격 이후에도 계속된 연평도 포격 사건과 같은 무력 도발과 각종 사이버 해킹 테러 그리고 여전히 해결되지 않은 미사일 도발과 핵무기 문제까지 우리 사회를 위협하는 북한의 행동은 명백히 진행 중인 분단 상황을 강조하고 있다.

 

이럴 때일 수록 북한의 공격으로부터 용맹하게 우리의 바다를 지켰던 천안함 용사들의 희생을 기리고 추모하는 일은 더욱 필요하고 꼭 기억해야만 하는 일이고 생각이 된다.

 

26일 국가보훈처는‘서해 수호의 날’기념식은 코로나19 확산 차단을 위해 과거보다 소규모로 열리지만 ‘사회적 거리 두기’를 지키면서 의미 있게 기념식이 거행된다. 우리 지역 관내 서해수호 호국영웅 故 이재민 하사(진주) 한분이 있다. 며칠 전 부모의 집을 방문하여 유족을 위로하고 국가유공자 명패 달아드리기 행사를 가졌다.

 

경남서부보훈지청은 서해수호 55용사에 대한 추모의 의미를 담은 온라인 사진전 개최, SNS 인증샷 이벤트, 홍보카드 뉴스 제작, 국민생각함 활용 의견수렴 등 온라인을 통한 계기 행사를 진행한다.

 

서해수호의 날을 기념해 열리는 각종 기념식과 행사에 관심을 가지고 참여함으로써 국가를 위해 자신을 희생하고 서해를 지키고자 힘썼던 호국영웅들의 숭고한 애국심과 희생정신을 가슴속 깊이 새겨야겠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함양신문
 
 
[서미진] 서해수호 55명의 호국영웅 기억하자...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그린테크
가장 많이 읽은 기사
4.7재보궐선거 함양군도의원선거, 무소속 김재웅 후보 당선 / 함양신문
지리산천왕축제, 강력한 희망메시지를 전하다 / 함양신문
[사설] 감사원 감사, 함양군 먹이사슬 종기 도려 낼 것인가 / 함양신문
함양대봉산휴양밸리, 4월 21일 전면 오픈 / 함양신문
경남지체장애인협회 함양군지회 ‘고맙습니다. 필수노동자 여러분!’ 캠페인 펼쳐 / 함양신문
차석호 부군수 주재 추진사항 보고회 개최, 부서별 핵심사업 25건 추진현황·향후계획 논의 / 함양신문
함양군 도의원선거 무소속 김재웅 당선, ‘국민의힘’또 함양만 참패,‘무소속’선거 3연패 신화‘사상초유’ / 함양신문
재진주함양군향우회, 함양산삼엑스포 성공개최 기원 입장권 1,150매 구매 / 함양신문
함양군, 지방도1084호선(이은~난평) 노선변경 주민공청회 개최 / 함양신문
함양군보건소 정신건강 사회복귀지원사업 업무협약 / 함양신문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