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문화
함양군, 봄철 양파 병해충 정밀예찰 신속방제 홍보
봄철 기온 상승 철저한 재배포장 배수로 관리로 병해충 발생 조건 최소화 당부
 
함양신문 기사입력  2021/03/02 [14:45] ⓒ 함양신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함양군은 최근 월동 후 양파 생육재생기에 접어들면서 양파 노균병, 춘부병 등 병해충 발생시기가 다가옴에 따라 고품질 함양 양파 생산을 위한 예찰활동과 함께 신속한 방제를 당부했다.

 

양파에 주로 발생하는 노균병은 육묘기나 월동 중 본밭에서 감염이 이루어지며 1차와 2차로 나누어 발생한다. 1차 발생은 2~3월 고온다습한 환경에서 나타나며, 잎이 연한 연두색으로 변하면서 아래로 처지는 현상을 보인다. 1차 감염포기는 방제 효과가 크지 않기 때문에 발견 즉시 뽑아내야 2차 감염을 방지할 수 있다.

 

노균병 방제는 등록된 약제를 7~10일 간격으로 4~5회 이상 적량 살포해야 효과적이며, 질소질비료를 적정량 주어 과잉·결핍으로 인한 노균병이 발생하지 않도록 해야 한다. 발생이 심한 포장은 통풍관리와 관수에 유의하여 2차 전염원을 차단하여야한다.

 

양파 춘부병과 마늘 잎집썩음병은 같은 병원균에 의해 발생하는데, 주로 2~3월 10℃ 전후 다습한 환경에서 발생하기 시작한다. 잦은 비 등으로 배수관리가 잘 되지 않으면 병원균이 수분을 통해 퍼져나가 병 발생이 심해지므로 발병포기는 발견즉시 제거 후 소각하고 배수로 관리를 철저히 하여 확산을 최소화해야한다.

 

또한, 총채벌레와 고자리파리 등 선충에 의한 피해가 발생할 수 있으므로 정밀하게 대비하여야 한다.

 

군 관계자는 “봄철 기온이 상승함에 따라 춘부병, 잎집썩음병 등 양파에 주로 발생하는 병해충의 사전예찰과 신속한 방제가 중요하다 ”고 당부하면서 “양파 현장지도 강화를 통한 주기적인 예찰로 안정적인 양파 생산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 ”고 말했다.

  © 함양신문

 

  © 함양신문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함양신문
 
 
함양군, 봄철 양파 병해충 정밀예찰 신속방제 홍보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그린테크
가장 많이 읽은 기사
4.7재보궐선거 함양군도의원선거, 무소속 김재웅 후보 당선 / 함양신문
지리산천왕축제, 강력한 희망메시지를 전하다 / 함양신문
[사설] 감사원 감사, 함양군 먹이사슬 종기 도려 낼 것인가 / 함양신문
함양대봉산휴양밸리, 4월 21일 전면 오픈 / 함양신문
경남지체장애인협회 함양군지회 ‘고맙습니다. 필수노동자 여러분!’ 캠페인 펼쳐 / 함양신문
차석호 부군수 주재 추진사항 보고회 개최, 부서별 핵심사업 25건 추진현황·향후계획 논의 / 함양신문
함양군 도의원선거 무소속 김재웅 당선, ‘국민의힘’또 함양만 참패,‘무소속’선거 3연패 신화‘사상초유’ / 함양신문
재진주함양군향우회, 함양산삼엑스포 성공개최 기원 입장권 1,150매 구매 / 함양신문
함양군, 지방도1084호선(이은~난평) 노선변경 주민공청회 개최 / 함양신문
함양군보건소 정신건강 사회복귀지원사업 업무협약 / 함양신문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