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환경·건강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 숲 이제 맨발로 즐기자!
- 청태산자연휴양림 내 황톳길 조성으로 오감만족 체험 제공 -
 
함양신문 기사입력  2020/10/16 [09:26] ⓒ 함양신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산림청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소장 이영록)는 적극행정 및 국민의 숲 활성화 방안의 일환으로 국립청태산자연휴양림 내 임도에 조성한 습식 황톳길을 16일부터 운영한다고 밝혔다.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는 코로나19로 인해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국민에게 숲이 주는 건강한 기운을 조금이나마 불어 넣을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고자 황톳길을 조성하게 되었다.

 

이번에 운영되는 습식 황톳길은 강원도 최초로 조성된 것으로 길이 370m, 폭 1.2m이며, 데크로드에서 야영장으로 가는 구간에 위치해 있다.

 

황톳길은 부드러운 황토를 맨발로 밟으며 자연을 느낄 수 있는 체험공간일 뿐만 아니라, 산행 후 발의 피로를 풀어줄 수 있는 발 마사지와잣나무 숲에서의 산림욕까지 한꺼번에 즐길 수 있어 이용객들의 많은호응을 얻을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또한 청태산자연휴양림에는 잣나무 숲 안에 1km의 데크로드와 건강 임도가 조성되어 있어 맨발걷기 체험 외에 다양한 걷기 체험을 할 수 있다.

 

이외에도 다양한 숲 관련 체험거리도 눈여겨볼 만한데, 특히 가족단위로 무료로 즐길 수 있는 곤줄박이 먹이주기 체험, 민속놀이 체험, 동영상으로즐기는 화전민 이야기 등처럼 산림에 대한 유익한 정보를 얻어갈 수 있는특별 프로그램도 마련되어 있다.

 

이영록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장은 “생활방역체계로 전환된 만큼 휴양림 이용 시 마스크 착용 등 방역수칙을 지키주시길 부탁드린다”며, “코로나로인해 지친 몸과 마음의 안정을 숲에서 잠시나마 찾고, 소중한 추억을 쌓을 수 있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     ©

 

▲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함양신문
 
  • 도배방지 이미지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 숲 이제 맨발로 즐기자!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일류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지리산천왕축제, 강력한 희망메시지를 전하다 / 함양신문
함양제일고, 국가직 공무원(지역인재 9급) 시험 2명 합격 / 함양신문
함양군, 하반기 수시인사 실시 / 함양신문
함양군 공무원들, 함양군의회 국도비 확보사업 발목 잡아 노조홈피 들끓어! / 함양신문
함양 산양삼 브랜드 인지도 개선과 항노화산업 육성 / 함양신문
박옥수 목사 성경세미나…죄사함과 거듭남을 전 세계에 전한다 / 함양신문
[사설] 함양군의 여론은 함양군민이 만들어야... / 함양신문
‘혁신도시 지역인재 의무채용’진정성 보여주길! / 함양신문
제5회 지리산마고예술제 개최 / 함양신문
함양군, 군민과 함께하는 ‘10월 열린군수실’ 운영 / 함양신문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