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환경·건강
함양군, 선제적 ‘병해충 공동방제’ 성과 커
육묘상자처리제 2,081ha, 4,140농가에 지원, 병해충 발생 억제 벼 재배 농가 호응
 
함양신문 기사입력  2020/09/25 [14:58] ⓒ 함양신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함양군(군수 서춘수)에서 벼 재배농가를 대상으로 지원하고 있는 벼 병해충 공동방제 지원사업의 성과가 상당히 큰 것으로 나타났다.

 

군에 따르면 올해 4억3천만원의 사업비를 들여 벼 이앙시기에 육묘상자처리제를 2,081ha, 4,140농가에 지원하였다. 금년에 지원된 육묘상자 처리제는 약효기간이 길고 방제대상범위가 넓은 약제로 벼 이앙시기 육묘상 1회 처리로 벼물바구미 등 초기 해충과 도열병은 물론 잎집무늬마름병까지 한꺼번에 예방 할 수 있는 방제약제로서 벼재배 농가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었다.

 

쌀 전업농 함양군엽합회장을 맡고 벼농사를 짓고 있는 강기원씨는 “금년에 군에서 지원된 육묘상자처리제는 약효기간이 길어 벼 출수기까지 병해충 발생억제에 큰 영향을 미쳤다”고 말하고 “50일이 넘는 긴 장마기간으로 7~8월 본답 1차 방제를 제대로 하지 못한 농가도 많았는데 주변 인근 지역 시군에 비하면 병 발생률이 현저하게 낮았던 것은 약효가 긴 육묘상자처리제 사용 덕분“이라고 말했다.

 

군에서는 매년 3억원정도의 사업비를 들여 육묘상자 처리제를 지원해 오고 있으며 금년에는 1억원 정도 사업비를 늘려 예전보다 약효기간이 길고 병해충 대상범위가 넓은 약제를 지원했다.

 

특히 올해는 벼 생육기 긴 장마 등 기상여건이 좋지 않아 잎도열병, 혹명나방, 잎집무늬마름병 등 발생이 많았음에도 함양군은 타시군보다 상대적으로 병해충 발생이 적었던 것으로 나타났다..

 

아울러 7천만원의 사업비들 들여 1000ha에 효율적인 본답방제를 위해 드론, 무인헬기 등을 활용 공동방제 지원하는 농작업대행료 지원사업을 추진한 것도 벼 병해충 발생 경감에 큰 몫을 했으며, 정확한 산출은 어렵지만 투입예산보다 병해충 경감으로 인해 농가들이 얻은 이익이 10배 이상은 클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앞으로도 벼 재배농가들의 고령화로 인해 병해충 방제가 쉽지 않은 상황이라 노동력을 경감하고 방제관련 경영비도 줄일 수 있도록 벼 병해충 공동방제 지원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 함양신문

 

  © 함양신문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함양신문
 
  • 도배방지 이미지

함양군, 선제적 ‘병해충 공동방제’ 성과 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일류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지리산천왕축제, 강력한 희망메시지를 전하다 / 함양신문
정윤자 화가의 작품세계 “그림 속에 잔잔한 감동이 흐른다” / 함양신문
[사설] 함양군의 여론은 함양군민이 만들어야... / 함양신문
서춘수 군수, 30년 숙원사업 '함양군부대 이전' 본격 행보 나서 / 함양신문
제5회 지리산마고예술제 개최 / 함양신문
함양군, 하반기 수시인사 실시 / 함양신문
분단 75년 한반도 평화 기원 통일을 노래하다 / 함양신문
함양군, 2020 하반기 체납액 징수 / 함양신문
함양군, 공익형직불제 등록 및 등록거부 이의신청 받는다. / 함양신문
함양군 도시재생 활성화를 위한 도시재생대학 운영 / 함양신문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