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문화
함양군, 엑스포 거리 ‘환영 꽃길’ 조성 마무리
주요 엑스포 진·출입로변 24km 코키아 식재 완료
 
함양신문 기사입력  2020/08/07 [14:54] ⓒ 함양신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함양군(군수 서춘수)이 2021년 산삼엑스포 관광객은 물론 함양을 찾는 이들에게 볼거리와 함께 쾌적하고 아름다운 함양의 모습을 보여주기 위한 ‘환영 꽃길’ 조성을 마무리했다.

 

군에 따르면 환영 꽃길 조성을 위해 지난 6월~ 7월에 생육기반을 위한 퇴비와 비닐 피복작업을 시행하여, 8월 중순부터 엑스포 진·출입로 24km 전 구간에 ‘코키아(댑싸리)’ 식재를 완료하여 10월까지 병해충 방제 등 사후관리를 할 계획이다.

 

이번에 환영 꽃길에 심은 코키아는 여름에는 녹색을 유지하며, 가을에는 적색 및 갈색으로 변모하여 화려한 자태를 뽐낸다. 군은 도로변 난간이나 협소한 구간에 대하여는 1줄로 식재하고 공간이 넓은 구간에 대하여는 2~3줄 또는 공간이 많은 곳에는 군식으로 심어 깨끗하고 아름다운 환영 꽃길을 조성할 계획이다.

 

또한 열악한 도로 여건상 100% 활착이 어려운 점을 감안하여 식재 간격(30~50cm)을 다소 좁게 했다.

 

군은 올해 함양읍 한우프라자~지곡 부야마을~지곡면사무소~지곡 IC 구간, 월암삼거리~죽곡교, 대봉산 구간, 함양자동차학원~산림조합임산물유통센터 구간, 선거관리위원회~관동마을 구간 등 총 7개구간 24km의 산삼엑스포 진·출입로 주요 도로변에 코키아 ‘환영 꽃길’을 시범적으로 조성하여 2021년 산삼엑스포을 앞두고 이색적인 볼거리를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박현기 산림녹지과장은 “지난 3월부터 준비해온 코키아 ‘환영 꽃길’이 산삼엑스포가 1년 연기됨에 따라 다소 아쉬운 점은 있으나, 2021년 산삼항노화 엑스포를 준비하는 마음으로 코키아 식재 및 사후관리에 철저를 기하여 본격적 휴가철을 맞아 함양을 찾는 관광객과 군민들에게 쾌적하고 아름다운 도로경관이 유지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 함양신문

 

  © 함양신문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함양신문
 
  • 도배방지 이미지

함양군, 엑스포 거리 ‘환영 꽃길’ 조성 마무리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일류
가장 많이 읽은 기사
[박선호] 백성의 전쟁 황석산성 대첩 『황석산성대첩』 유교아카데미 강좌 / 함양신문
지리산천왕축제, 강력한 희망메시지를 전하다 / 함양신문
[사설] 위기 때일수록 ‘군민단합’이 중요, 확진자 공식발표 ‘절차 무시’ 언론 먼저 발표는‘혼란 가중’ / 함양신문
‘청천벽력’ 코로나 기습, 전 함양군민들이 막아냈다. 총7명 확진 후, 14일 이후 6일간 추가감염자 없어 / 함양신문
'김승은 날짐승과 길짐승을 통틀어 이르는 말' / 함양신문
“사랑하는 딸 아들아 올 추석에는 오지말고 건강이나 단디 챙겨라” / 함양신문
함양군, 코로나19 확진자 동선 공개절차, 중대본·역학조사관·경남도 지침 따라 공개 / 함양신문
함양군 지역경제 활성화 마중물 “전 군민 재난기본소득” 지급 / 함양신문
함양군, 지리산함양시장 주차환경개선 정부 공모사업 최종 선정 / 함양신문
김창한 함양군체육회 사무국장 모교에 장학금 100만원 기부 / 함양신문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