칼럼·기고 >
[함양소방서 서장 구본근] 여름철 냉방기, 작은 실천으로 안전한 여름나기
 
함양신문 기사입력  2020/07/27 [10:23] ⓒ 함양신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함양신문

어느덧 무더운 여름이 다가왔습니다. 지난 여름보다 긴 장마가 이어지고 있고 폭염이 기승을 부릴 전망이며 코로나19까지 더해 사람들이 외출을 자제하고 실내에 있어 냉방기가 많이 가동되고 있습니다.

 

하지만 이 냉방기기로 인해 하절기 기간 주택 및 아파트 대상 화재출동이 많아진다는 사실 알고 계십니까? 소방청 국가화재정보센터 통계에 따르면 지난 3년간(2017~2019년) 에어컨이 발화요인으로 발생한 화재는 총 692건에 이릅니다. 특히 에어컨 화재의 71%(493건)가 여름철인 6월에서 8월 사이에 집중적으로 발생했습니다. 화재 원인이 냉방기(에어컨실외기 등)라는 점을 감안하면 화재예방에 더욱 관심을 기울여야 할 것입니다.

 

에어컨 화재를 예방하기 위한 올바른 관리법으로는 첫째, 전력 소모가 많은 에어컨 전원은 과열되기 쉬우니 멀티탭이 아닌 전용의 단독콘센트를 사용해야하고, 에어컨 실외기 연결부 전선의 훼손여부를 확인해야 합니다.

 

둘째, 주변에 발화위험 물품이 있으면 실외기가 충분히 열을 발산을 못해 과열로 인한 화재가 발생할 수 있으므로 실외기 주변에는 발화 물품을 두지 않도록 해야합니다. 또 실외기에 먼지나 낙엽 등 이물질이 쌓이는 것도 화재의 원인이 될 수 있으므로 실외기 주위를 6~7일에 한번 씩 외부 청소를 해야 합니다.

 

셋째, 실외기 근처에 수건이나 옷을 말리는 행위는 일체 하지 말아야 합니다. 환기가 안 돼 모터 과열로 화재 요인이 될 수 있기 때문입니다.

 

이제는 안전수칙 준수와 예방은 선택이 아니라 필수입니다.

 

안전한 여름철을 보내기 위해 조그마한 부주의도 용납해선 안 될 것입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함양신문
 
  • 도배방지 이미지

[함양소방서 서장 구본근] 여름철 냉방기, 작은 실천으로 안전한 여름나기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일류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지리산천왕축제, 강력한 희망메시지를 전하다 / 함양신문
(주)함양지리산고속 시내버스 빗길 사고 발생⋯ 6명 부상 / 함양신문
[사설]우후죽순 언론사 난립 시대 / 함양신문
함양군, 박순철 작가 특별초대전 ‘풍류’ / 함양신문
2020 문화놀이장날 상림에서 열린다. / 함양신문
‘대권’ 기지개를 펴는 우리'동네' 국회의원 김태호 / 함양신문
함양대봉산휴양밸리 대봉캠핑랜드 가족힐링 여행지 인기 / 함양신문
함양군체육회 김창한 사무국장 임명 / 함양신문
[김찬수] 군성전 건립, 종교적 이해관계 넘어서야 / 함양신문
함양군, 엑스포 거리 ‘환영 꽃길’ 조성 마무리 / 함양신문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