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미담·행사
함양 서하면 운곡리 주민 대상 이발 봉사로 훈훈한 분위기
매월 첫째 주 월요일 이발 봉사한지 3년 째
 
함양신문 기사입력  2019/11/06 [13:33] ⓒ 함양신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함양군 서하면 운곡리에는 매월 첫째 주 월요일이면 아름다운 봉사자가 찾아 어르신들 머리도 정성스럽게 자르고, 말동무도 해주며 즐거운 시간을 보낸다.

 

한 달에 한번 운곡리를 찾는 이는 현재 부산시 코모도 호텔 내에서 이발소를 운영하고 있는 차치복(65)씨다.

 

차씨는 3년 전부터 월 1회 휴일을 이용하여 아내의 고향인 운곡마을과 은행마을 65세 이상 주민을 대상으로 이발 봉사활동을 해 오고 있다. 운곡리 은행마을로 귀촌할 계획으로 7년전 주택도 지었다.

 

그는현재 살고 있는 부산에서도 오랜 기간 이발 봉사활동을 펼치고 있으며, 그동안 자신의 선행을 알리지 않고 숨은 봉사를 해왔으나, 최근 이웃주민들로부터 그의 따뜻한 마음이 전해져 지역 내 훈훈한 미담이 되고 있다.

 

지난 3일 서하면사무소에서는 봉사활동 장소를 직접 방문하여 이웃을 위해 자신의 재능기부를 실천하고 있는 차치복씨께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차치복씨는 “봉사활동을 하면서 마을 분들과 정이 많이 들어 이제는 태어난 고향 같은 느낌이 든다”라며 “앞으로도 함께 살아가는 마을 구성원으로서 어르신들을 잘 모시고 봉사활동도 꾸준하게 해 나가겠다”라고 전했다.

  © 함양신문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함양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함양 서하면 운곡리 주민 대상 이발 봉사로 훈훈한 분위기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스포츠클럽
가장 많이 읽은 기사
함양수영동호인 함양수영체육의 저력을 알리다 / 함양신문
지리산천왕축제, 강력한 희망메시지를 전하다 / 함양신문
‘터키 여행, 함양군의원 비리백태’ 시리즈 1, 보도 후 함양군의원들 반응, “내년도 예산심의 제대로 되겠나? 원칙대로 하겠다” / 함양신문
[사설] 신뢰와 청렴도 깎아 먹는 함양군의원들 백태 시리즈 2 / 함양신문
함양군 산불없는 함양만들기 발대식 개최 / 함양신문
[정상목 기자가 만난 사람 ] 함양군 유림면 서주 3거리에 히말라야 다(茶)와 한국 다도 명상교육원 ‘요가 아쉬람’ / 함양신문
김해 장난감 할인매장 대표 이윤권 / 함양신문
[사설] - 신뢰와 청렴도 깎아 먹는 함양군의원들 비리백태 시리즈 1 - / 함양신문
인도네시아 최대 여행사협회 ‘함양 관광 이끈다’ / 함양신문
제4회 함양산삼축제 전국사진촬영대회 시상식 및 전시회 / 함양신문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