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문화
지리산 아픈 상처 함양 천왕축제로 승화
제19회 지리산 천왕축제 11.2~3일 성료, 작두타기·상여재현 등 풍성한 볼거리 가득
 
함양신문 기사입력  2019/11/04 [17:02] ⓒ 함양신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민족의 영산 지리산의 현대사적 상처를 치유하고 비극을 넘어 희망을 노래하기 위하여 지난 11월 2~3일 2일간 ‘함양군 마천면 체육공원에서 제19회 지리산 천왕축제’를 개최하였다.

 

지리산천왕축제위원회가 주최·주관하고 마천면 및 각 기관 사회단체에서 후원한 이번 천왕축제는 천왕할매 모시기를 비롯해 작두타기, 상여 재현, 천왕축제 가요제 등 의미 있는 볼거리 및 체험거리들이 다양하게 마련되어 관광객들과 지역주민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지리산 천왕축제는 일제강점기와 여순사건, 6·25한국전쟁 등 암울했던 근대사의 아픔을 간직한 지리산이 ‘희망과 긍정의 아이콘’으로 거듭나기를 기원하는 뜻에서 민간단체 주축으로 지난 2000년부터 개최해오고 있다.

 

이번 천왕축제는 2일 오전 9시 백무동에서 천왕할매 모시기를 시작으로 12:00 개회식이 시작되었고, 이어서 오후 1시부터는 12작두굿보존회 명인 의 작두 타기, 마천주민자치센터 수강생들의 각종 공연이 이어졌다.

 

다음날인 3일에는 난타공연을 시작으로 오후 2시부터 상여놀이가 재현되었고, 이어 지리산천왕축제 가요제, 불꽃놀이 등으로 축제의 대미를 장식하였다.

 

축제 관계자는, “청명한 가을 날씨 속에 많은 관광객들이 찾아와주셔서 축제가 빛날 수 있었다.”며 “미비한 점은 보완하고 좋은 점은 더욱 발전시켜 앞으로도 천왕축제가 의미있고 풍성한 축제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하며 다짐과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 함양신문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함양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지리산 아픈 상처 함양 천왕축제로 승화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스포츠클럽
가장 많이 읽은 기사
함양수영동호인 함양수영체육의 저력을 알리다 / 함양신문
지리산천왕축제, 강력한 희망메시지를 전하다 / 함양신문
‘터키 여행, 함양군의원 비리백태’ 시리즈 1, 보도 후 함양군의원들 반응, “내년도 예산심의 제대로 되겠나? 원칙대로 하겠다” / 함양신문
[사설] 신뢰와 청렴도 깎아 먹는 함양군의원들 백태 시리즈 2 / 함양신문
함양군 산불없는 함양만들기 발대식 개최 / 함양신문
[정상목 기자가 만난 사람 ] 함양군 유림면 서주 3거리에 히말라야 다(茶)와 한국 다도 명상교육원 ‘요가 아쉬람’ / 함양신문
김해 장난감 할인매장 대표 이윤권 / 함양신문
[사설] - 신뢰와 청렴도 깎아 먹는 함양군의원들 비리백태 시리즈 1 - / 함양신문
인도네시아 최대 여행사협회 ‘함양 관광 이끈다’ / 함양신문
제4회 함양산삼축제 전국사진촬영대회 시상식 및 전시회 / 함양신문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