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문화
함양군, 낡고 훼손된 건물번호판 무상 정비
올해 함양·백전·병곡면 전체, 마천·수동면 일부 시행, 순차적 정비 계획
 
함양신문 기사입력  2019/11/04 [16:36] ⓒ 함양신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함양군은 2020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를 앞두고 군민과 내방객들이 실생활 속에서 도로명주소를 사용 하는데 불편이 없도록 건물번호판 1만2,000여개에 대해 망실·훼손 여부 등 전수조사를 통해 낡고 빛바랜 건물번호판 2,000여개를 무상 정비한다고 밝혔다.

 

군은 정비에 앞서 전수조사에서는 스마트KAIS(현장조사 모바일)를 도입하여 현장에서 건물번호판 이상 유·무 점검과 동시에 사진등록을 진행하여 전수조사 신뢰성을 향상시켰다.

 

이번 건물번호판 무상 정비는 함양·백전·병곡면 전체지역과 마천·수동면 일부지역을 대상으로 추진하고, 나머지 지역은 순차적으로 정비해 나갈 계획이다.

 

다만, 건물 외벽공사 등 건물 소유자 및 점유자의 귀책사유로 망실된 건물번호판은 무상 정비 대상에서 제외되며 도로명주소법에 따라 원인자가 직접 비용을 부담을 하여야 한다.

 

군 관계자는 “건물번호판이 빛바램 등에 의해 노후·훼손됨에 따라 거리미관을 해치고, 군민들이 도로명주소를 사용함에 있어 불편이 예상 되어 매년 순차적으로 정비지역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 함양신문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함양신문
 
  • 도배방지 이미지

함양군, 낡고 훼손된 건물번호판 무상 정비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일류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지리산천왕축제, 강력한 희망메시지를 전하다 / 함양신문
함양군 지곡면 남성 2명, 막힌 배수로 복구하던중 휩쓸려 사망 / 함양신문
[정상목기자자 만난 사람] 서상터미널 옆 ‘신춘식당’ 시골밥상 / 함양신문
함양군, 2021년 국비확보 총력 태세 / 함양신문
[사설] 함양의 관광 자원 개발 방향 / 함양신문
경남도지사, 코로나 대응 함양군 재난안전대책본부·읍면 격려 / 함양신문
고택에서 열린 ‘전통혼례식’ / 함양신문
미래통합당 경남도당 체육위원회 출범 및 임명장 수여식 / 함양신문
[정상목 기자가 만난 사람] 어머니 손맛을 재현하는 당귀쌈 삼겹살 명가 ‘미성손맛’ 김혜정 대표 / 함양신문
[최병훈 기쁜소식함양교회 담임목사] 벤자민 버튼의 시간은 거꾸로 간다 / 함양신문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