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문화
손상길씨, 지리산 천왕봉 500회 등반
 
함양신문 기사입력  2019/10/07 [10:52] ⓒ 함양신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함양읍 용평리 영진상회 대표 손상길씨는 지난 9월 28일 지리산 천왕봉 산행 500회 등반 기념식을 가졌다.

 

이날 오전 7시 50분 500회로 지리산 천왕봉을 등반하여 기념촬영 후 내려와 마고할머니 상 앞에서 간단하게 제를 지내고 축하의 시간을 가졌다.

 

손상길씨는 올해 65세 나이로 지난 1979년도부터 지리산 천왕봉을 등반하기 시작하여 공식적으로는 1985년도부터 지금까지 기록을 세우며 등반하기 시작했다.

 

현재 함양목요산행이라는 카페를 운영하면서 산행다이어리를 기록하며 여러 산악회 동호인들과 공유하여 지리산의 매력을 알리고 있다.

 

함양목요산행의 한 회원은 “한번 오르기도 어려운 그 높은 산을 500회라니, 산신령님이 아니고서야 용기, 의지, 끈기, 체력 어느 하나라도 부족함 있으면 달성하기 어려움을 극복 하셨느니 정말 대단하시다. 500회 등반을 축하드린다.”고 말했다.

 

손상길씨는 “산행을 하면 정신이 맑아지고 정상을 찍고 내려오면 성취감이 말할 수 없이 크고, 산행을 하면 할수록 욕심이 생긴다”며, “다른 산들보다 지리산이 고지가 높아 여름엔 오히려 시원함을, 겨울엔 멋진 설경을 선사해준다. 앞으로도 계속 산행을 이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지리산은 높이 1,915.4m로 우리나라에서 2번째로 높은 산이다. 행정구역상 전라도, 경상남도에 걸쳐 있다. 방장산, 두류산, 삼신산이라고도 한다. 국립공원 제1호로 규모가 국내에서 가장 크다.

▲     ©함양신문

  © 함양신문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함양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손상길씨, 지리산 천왕봉 500회 등반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스포츠클럽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지리산천왕축제, 강력한 희망메시지를 전하다 / 함양신문
손상길씨, 지리산 천왕봉 500회 등반 / 함양신문
함양군산림조합, 불의의 사고 당한 함양군 직원 위해 성금 전달 / 함양신문
신축미니 투룸 임대 / 함양신문
백두대간 백전 오미자 축제 초읽기... / 함양신문
[사설] 함양군 청렴도 꼬삐 더 죄야 / 함양신문
2016년도 교무행정지원인력 직무연수 실시 / 함양신문
함양군 서하면 주민자치프로그램 개강 / 함양신문
복돼지에 가득 담은 이웃 사랑의 마음 / 함양신문
대한노인회 함양군지회 새해 첫 간담회 복지논의 / 함양신문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