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문화
‘제58회 천령문화제’개막 팡파르 울려
천령문화제 명칭 복원 후 첫 문화축제, 하늘도 축하 하듯 태풍 ‘미탁’도 협조 윤도현 밴드, 김혜연 축하공연 열려
 
함양신문 기사입력  2019/10/07 [09:35] ⓒ 함양신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함양군은 제18호 태풍 ‘미탁’이 북상함에 따라 지난 10월 2일 열릴 예정이었던 ‘제58회 천령문화제’ 일정을 일부 취소하고, 지난 10월 4일 개최했다.

 

군은 지난 1일 축제위원장, 임원 등 30여명이 참석 긴급 대책회의를 열고 군민과 관광객 안전을 위해 부득이 축제 일정 일부 취소가 불가피하다고 판단했다.

 

천령문화제 개최를 하늘까지 축하를 하듯 태풍 ‘미탁’도 함양군을 비켜 갔다.

 

이에 따라 지난 2일 오후 개막식을 비롯해 3일까지 진행돼 있던 프로그램이 전면 취소됐다. 지난 4일부터 축제가 정상적으로 열려 개막식에 취소된 윤도현 밴드, 김혜연 공연은 지난 4일 저녁에 실시했다.

 

정순행 축제위원장은 “태풍으로 인해 축제 일정을 불가피하게 일부 취소하게 됐지만, 4일부터는 알찬 프로그램들로 관광객들에게 가을의 추억을 선물하겠다”며“축제 기간 중 태풍이 한반도를 관통할 것으로 예보돼 관광객과 군민의 안전사고가 우려되는 만큼 태풍피해 예방과 안전을 위해 부득이 일부 일정을 취소하기로 긴급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올해로 58회째를 맞는 천령문화제는 10월 6일까지 ‘천령의 꿈, 상림의 향기’라는 주제로 함양 상림공원 일대에서 다채롭게 열렸다.

  © 함양신문

  © 함양신문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함양신문
 
  • 도배방지 이미지

‘제58회 천령문화제’개막 팡파르 울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일류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지리산천왕축제, 강력한 희망메시지를 전하다 / 함양신문
[정상목 기자가 만난 사람] 함양의 된장 명인 김원규 전통장(된장•간장•고추장•청국장) / 함양신문
함양군 농식품 미국LA 수출 선적 / 함양신문
[전희식 출향 작가 전희식의 마음 챙기기] 한글 교실 / 함양신문
안의중 익명의 동문 모교에 발전기금 이천만원 전달 / 함양신문
[사설] 역사의식, 문화의식 없는 선거직 사람들과 ‘함양의 미래’ / 함양신문
함양군, 여름꽃 모종 이식 한창 / 함양신문
함양군 사회봉사단체협의회 정기총회 및 이·취임식 개최 / 함양신문
안의중 36회 졸업생 정옥빈 동문 모교에 발전기금 100만원 전달 / 함양신문
지리산권관광개발조합, “함양산삼엑스포 함께 만들어요” / 함양신문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