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문화
고품질 함양양파, 건강한 묘 생산이 첫걸음
함양군, 양파 파종기 9월 중순까지 육묘 요령 기술지원 등 현장지도 나서
 
함양신문 기사입력  2019/09/06 [14:13] ⓒ 함양신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함양군은 9월 상순 양파 파종시기를 맞아 함양읍을 비롯한 주산지역 중심으로 양파육묘 현장지도에 나선다.

 

함양군의 2019년산 양파재배면적은 884ha로 7만4,240톤(371만2,000망)을 생산했다.

 

2020년산 고품질 함양양파 생산을 위해서는 건강한 양파모종 키우기가 첫걸음이라 보고 함양군은 양파 파종기인 9월 상순부터 중순까지 파종 현장을 돌며 파종 및 육묘요령에 대한 기술지원을 해나갈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양파 종자 파종시 10a(300평)당 양파 재배기준 육묘상 면적은 50㎡, 종자 파종량은 4~6㎗(250g~300g 정도)이고 두둑위에 종자를 고르게 파종한 후 톱밥이나 상토로 얇게 복토하고 발아 전까지 차광망을 씌우고 관리하면 된다고 했다. 또한 건강한 육묘를 위한 핵심사항은 균일한 두둑조성, 적정 복토두께, 물 관리 등이 중요하다고 덧붙였다.

 

특히 제13호 태풍 ‘링링’이 우리나라에 북상할 것으로 예상되어 집중호우와 강풍으로 인해 양파 육묘상이 빗물에 휩쓸리거나 침수되지 않도록 복토조치와 배수 관리에 철저를 기하여 줄 것을 거듭 당부했다.

 

군 관계자는 “기계화 확대 보급을 위한 양파 농기계 지원사업 뿐만 아니라 양파 생산 경영비 절감을 위한 종자대, 상토 및 톱밥 지원사업 등 다양한 지원을 해나가고 있다”며 “더불어 올해 시행한 양파 종자 파종시스템 지원사업을 통해 양파 기계정식 농가의 종자 코팅비 절감과 종자 발아율 증가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전했다.

▲     © 함양신문
▲     © 함양신문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함양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고품질 함양양파, 건강한 묘 생산이 첫걸음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2020스포츠클럽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지리산천왕축제, 강력한 희망메시지를 전하다 / 함양신문
제21대 국회의원 예비후보 출마선언 / 함양신문
'김승은 날짐승과 길짐승을 통틀어 이르는 말' / 함양신문
함양군 인구 감소율 낮은 이유 있었네!!!! / 함양신문
[사설 선거 철새의 계절이 왔다. 선택권은 우리에게 있음에도, 우리 스스로 이들에게 휘둘린다면 우리 자식의 미래까지 바치는 일이 될 것이다. / 함양신문
‘함양 장수마을’ 생명연장의 꿈 이룬다. 지난해 장수마을 1호 선정, 다양한 프로그램 추진 대한민국 최고 장수마을 목표 / 함양신문
[정상목기자가 만난사람] 별비치 새싹삼과 새싹보리 양경화 대표 인터뷰 / 함양신문
신성범 통합신당 합류 예정… 외벽 현수막에 당명과 기호 없어 / 함양신문
친절과 청렴이 피어나는 ‘스마일 화분’ / 함양신문
함양군-교육청-병원 간 ‘유지경성’ 업무협약 / 함양신문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