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문화
함양 남계서원, 세계유산 등재 인증서 받아
한국의집서, 서춘수 함양군수 등 7개 지자체장 등 참여, 보존관리·활용계획 등 발표
 
함양신문 기사입력  2019/09/05 [16:29] ⓒ 함양신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함양군의 남계서원이 ‘한국의 서원’ 세계유산 등재 인증서를 전달받았다.

 

함양군은 5일 오후 2시 서울시 한국의 집 취선관에서 열린 한국의 서원 세계유산 등재 기념식에서 서춘수 함양군수가 정재숙 문화재청장으로부터 세계유산 인증서를 전달받았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는 지난 7월 6일 아제르바이잔 수도 바쿠에서 열린 제43차 세계유산위원회 총회에서 함양 남계서원을 비롯한 한국의 서원이 세계문화유산으로 등재된 것을 기념하기 위해 열렸다.

 

이번에 세계문화유산에 등재된 ‘한국의 서원’은 함양 남계서원을 비롯해 대구 도동서원, 안동 도산서원·병산서원, 영주 소수서원, 경주 옥산서원, 장성 필암서원, 정읍 무성서원, 논산 돈암서원 등 9곳이다.

 

이날 행사는 세계유산 ‘한국의 서원’ 등재 추진경과 보고에 이어 세계유산으로 등재된 한국의 서원에 대한 보존관리 및 활용계획을 문화재청 보존정책과에서 발표했으며, 세계유산 등재에 이바지한 통합보존관리단에 대한 감사장 전달, 등재인증서 전달, 기념촬영 등의 순으로 진행했다.

 

이번 인증서 전달식을 통해 남계서원을 비롯한 9개 서원이 세계문화유산으로 등재됐음을 널리 알렸으며, 많은 사람들이 세계유산에 포함된 서원들을 찾아 둘러보고 관광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했다.

 

서춘수 함양군수는 “우리 남계서원이 인류 전체를 위해 보호해야 할 보편적 가치가 있는 유산으로 인증 받은 것에 대해 감사드린다”라며 “앞으로 남계서원의 가치를 널리 알리는 것은 물론 온전히 후대에 물려줄 수 있도록 보존 관리에 힘을 쏟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경남에서 유일하게 문화유산에 등재된 함양 남계서원(灆溪書院)은 우리나라에서 두 번째로 건립된 서원으로 1552년(명종 7)에 개암(介菴) 강익 선생이 함양군수의 지원을 받아 일두(一蠹) 정여창(1450~1504) 선생을 제향하기 위해 창건했으며, 서원 앞의 시내 이름을 따 ‘남계(灆溪)’로 사액 받은 조선의 2번째 사액 서원으로 조선시대 서원의 건축 유형을 대표하는 서원이다.

 

또한 오늘날까지 현존하고 있고 제향, 강학, 교류공간을 종축에 배치한 최초의 서원이자 ‘전학후묘’ 전통서원의 건축유형을 대표하는 곳으로 이후 대원군의 서원철폐령에도 훼손되지 않은 채 꿋꿋하게 자리를 지키며 원형을 잘 보존하고 있다.

▲     © 함양신문
▲     © 함양신문
▲     © 함양신문
▲     © 함양신문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함양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함양 남계서원, 세계유산 등재 인증서 받아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2020스포츠클럽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지리산천왕축제, 강력한 희망메시지를 전하다 / 함양신문
대구 거주 20대 함양서 코로나19 확진 판정 받아 / 함양신문
[사설] 민주주의를 좀먹는 선거철의 5대 범죄자, 돈 공천하는 자, 돈 뿌리는 자, 돈 받는 유권자, 허위사실 유포자. 이권 청탁자 / 함양신문
서춘수 군수, 함양군 지체장애인협회와 신년 간담회 개최 / 함양신문
MBC 신임 사장에 함양 출신 향우 자녀 박성제 보도국장 선임 / 함양신문
함양군, 관내 신천지 신도 84명 대상 긴급 전수조사 완료! / 함양신문
함양군, 2021년도 수질개선사업 위한 국비 확보 전력질주 / 함양신문
함양군 서하면 주택 화재 피해가구 위문 / 함양신문
함양군, 드론 ·중장비 자격증 취득비 지원 / 함양신문
함양중학교, 교사 대상 “함께 성장하는 행복한 교육공동체 만들기 새 학년 맞이 연수” 실시 / 함양신문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