칼럼·기고 >
[이대근]함양군 로컬푸드에 거는 기대
 
함양신문 기사입력  2019/09/02 [10:38] ⓒ 함양신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이 대 근 함양군 농산물유통과 수출유통담당  © 함양신문

 

함양군에서는 관내 고속도로 휴게소 4곳에 군 직영으로 로컬푸드 행복장터를 운영하고 있다. 하지만 아직 모르는 사람이 많은 것 같다. 통영-대전간 고속도로 함양휴게소와 광주-대구간 고속도로 산삼골휴게소가 함양 관내 있다 보니 휴게소를 많이 이용할 일이 없기 때문이다.

함양군 로컬푸드는 지난 2016년 광주-대구간 산삼골휴게소를 시작으로 올해 5월 통영-대전간 함양휴게소 양방향 로컬푸드 4곳에서 관내 170여 농가 및 업체가 입점하여 800여 품목을 전시 판매하고 있다.

지난 5월 함양휴게소 로컬푸드를 개장한 이후 사무실로 오는 전화가부쩍 늘었다. 로컬푸드 입점 문의에서부터, 로컬푸드 이용객, 그리고 다른 자치단체에서 로컬푸드를 어떻게 운영하는지에 대한 문의와 벤치마킹을하기 위해 찾아오는 직원도 많아졌다.

그도 그럴 것이 지난 5월 함양휴게소 개장 이후 4개 매장에서 2달 동안 23천만원 매출에 이용객이 1395명에 달했다. 연간으로 환산하면138천만원 매출에 62천명이 이용한다는 추산이 나온다. 이는 군 인구 4만을 고려하면 군 인구의 1.5배가 로컬푸드를 이용한다는 얘기다. 특히 봄가을 단체 관광이 많은 시즌과 사과 곶감 등 계절상품이 나오면 이용객은 더 많아진다고 볼 수 있다.

그동안 함양군 로컬푸드는 2016년 산삼골휴게소를 시작으로 함양휴게소 로컬푸드를 확장·리모델링하여 군 직영으로 운영하기까지 우여곡절도 많았다.

기존 운영권자와의 협의에서부터 불확실한 경영에 대한 생산농가 입점기피,확장에 따른 토지사용 승낙 등 하지만 지금은 로컬푸드 이용객 수가 말해주듯 국내 대표 로컬두드로 자리매김하게 되었다.

이제 우리 군에는 “2020 함양산삼엑스포라는 큰 국제행사를 앞두고 있고 그 시험무대라고 할 수 있는 산삼축제가 96일부터 15일까지 열린다.그리고 추석 연휴와 맞물려 고향을 찾는 출향인을 비롯해 많은 방문객이 함양을 찾을 것이다. 따라서 고속도로 휴게소 로컬푸드는 함양의 관문으로 어느 때 보다 중요하고 역할이 많을 것이라 본다.

군이 운영하는 고속도로 휴게소 로컬푸드는 단순히 물건만 파는 슈퍼마켓이되어서는 안 된다. 함양 농식품의 판매·전시·홍보는 물론 관광, 함양의 정서·이미지까지 담아내는 창구이어야 한다. 그러기 위해서는 로컬푸드에 입점하는 생산농가와 업체 로컬푸드 근무자의 마음가짐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생산농가와 입점업체는 소비자가 선호하는 소포장, 가성비, 안전성, 편리함이라는소비트렌드를 읽을 줄 알아야 하고, 특히 지속적이고 대량의 구매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자기 상품에 이름을 걸고 신뢰를 다져야 한다.

그리고 근무자는 각 업체 매니저가 되어 제품을 설명하고 함양도 함께 소개할 수 있는 역량으로 손님을 맞이하는 함양의 얼굴이어야 한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함양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이 대 근 함양군 농산물유통과 수출유통담당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스포츠클럽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지리산천왕축제, 강력한 희망메시지를 전하다 / 함양신문
'제74주년 광복절'계기 독립유공자 178명 포상 / 함양신문
함양 지역가수 김효선 노래 한 곡으로 유튜버 조회수 30만돌파로 화제 !!! / 함양신문
달빛내륙철도(대구-광주)이제 ‘국회’ 도마위에 올라 / 함양신문
[사설]청렴도 회복을 위하여 강도 높은 감사(監査)를 하고도 / 함양신문
글로벌 함양산삼축제 대박! 36만명 참여 불로장생 기운 만끽 / 함양신문
함양그린 연료전지 발전소 인허가 신청 취하 / 함양신문
이상인 안의농협 조합장 집행유예 선고 / 함양신문
함양출신 정해상 국제심판 인기 급상승 / 정상목
함양산삼축제 농·특산물판매장 인기몰이 / 함양신문
광고